유료 음악 다운로드

아이튠즈 애플은 2003년에 아이튠즈를 출시했으며, 그 이후로 음악 다운로드로 판매량이 급증했다. 엄청난 150 만 트랙은 애플의 아이튠즈 뮤직 스토어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트랙 비용은 각각 59p에서 99p에 따라 다릅니다. 모든 노래는 2007년부터 DRM이 없으며, 이는 노래가 iTunes 재생에만 국한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진행 중인 다운로드를 제거하거나 중지해야 하는 경우 다운로드를 탭한 다음 제거를 탭합니다. 현재이 사이트는 거의 4 백만 명의 아티스트, 레이블 및 사용자를 수용하고 인상적인 카탈로그를 통해 음악 애호가에게 훌륭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합니다. 더 많은 것을 발견하고 싶은 사람들을 위해 다운로드 오디오 노래의 좋은 컬렉션을 제공 음악 웹 사이트의 발견 섹션을 통해 그렇게 할 수 있습니다. Jamendo는 정기적으로 업데이트되는 잘 선별 된 재생 목록과 라디오 방송국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음악 탐험가에게 가장 적합합니다. 비디오, 상업 또는 영화에 대한 음악 라이선스를 부여하려는 경우 무료 음악 다운로드 웹 사이트도 저렴한 가격으로 풍부한 컬렉션을 제공합니다. last.fm 우리 모두는 음악을 스트리밍하기 위해 휴대 전화, 게임 콘솔 및 컴퓨터에 그것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들은 또한 다운로드 할 수있는 무료 음악의 25 페이지 목록을 제공 알고 계십니까? 놀랍게도, 그것은 모비와 나인 인치 손톱 같은 몇 가지 저명한 예술가가있다. 나는 에드 시런, 존 메이어, 콜드 플레이, 켄드릭 라마에서 아티스트의 모든 종류와 심지어 글로벌, 주류 노래 들에서 무료 음악 다운로드를 찾을 수 있었다. 가장 좋은 부분은 MP3 및 OGG와 같은 여러 파일 형식으로 음악을 안전하고 무료로 다운로드 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Play 스토어의 음악 섹션으로 이동하여 검색 상자에 `무료 음악`을 입력하기만 하면 됩니다. 이렇게 하면 노래, 아티스트 및 앨범과 같은 다양한 섹션에 음악이 나열됩니다. `더 보기` 버튼을 클릭하여 더 많은 무료 음악 옵션을 얻을 수 있습니다. 당신이 음악 싱글 또는 전체 앨범을 구입하고자하는 여부, 여기에 방문하는 가장 좋은 사이트가 있습니다. 아이튠즈, 아마존, 구글 플레이 등 빅기즈부터 시작하여 밴드캠프와 같이 들어본 적이 없는 즐겨찾기로 넘어갑니다. 나는 하나 애플 음악이나 스포티 파이에 대한 지불하지 않습니다, 그들은 지불하지 않기 때문에 내 자신의 음악은 이제까지 하나에있을 것입니다. 많은 Last.fm 사용자에 게 모르는, 하지만, 무료 음악의 사이트의 저장소. 그것은 페이지의 하단에있는 “무료 음악 다운로드”링크를 통해 액세스 할 수 있습니다 – 또는 여기 – 그리고 무료 음악의 상당히 다양한 라이브러리를 제공합니다, 에 이르기까지 수프잔 스티븐스에 글리치 몹. 그것은 절충주의, 제한 하는 경우, 그리고 무료. 2006년 일본 음반산업협회는 2000년대 초반부터 일본에서 디지털 발매된 음악에 대한 인증을 발급하기 시작했다. [15] 가장 많이 팔린 곡은 후쿠시마에 기반을 둔 보컬 그룹 그리엔의 노래 “Kiseki”(2008)로, 2008년과 2015년 사이에 400만 번 합법적으로 다운로드되었다는 인증을 받았으며,[16] R&B 가수 텔마 아오야마의 “Soba ni Iru ne”(2008)가 그 뒤를 이었다.

2008년부터 2014년까지 3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한 래퍼 소울자. [17] Greeeen의 노래 “Ai Uta”(2007)는 2007년과 2009년 사이에 250만 건의 다운로드를 기록한 세 번째로 높은 인증 곡으로 랭크되었습니다. [18] [19] 아야카의 `미카즈키`(2006)와 고부쿠로의 `츠보미`(2007) 등 200만 장 이상의 유료 다운로드를 기록했다. [20] 일본에서 가장 성공적인 벨소리는 몰도바-루마니아 밴드 O-Zone의 “드라고스테딘 테이”(2003)로, 현지에서 “코이노 마이아히”(코이노 마이아히)로 알려져 있으며, 400만 대가 판매되었다는 인증을 받았습니다. [15] 심지어 합법적 인 음악 다운로드는 예술가, 음반 사 및 미국 의 음반 산업 협회에서 많은 도전에 직면했다. 2007년 7월, 유니버설 뮤직 그룹은 아이튠즈와의 장기 계약을 갱신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이 결정은 주로 노래의 가격 책정 문제에 기초했다, 유니버설은 아티스트에 따라 더 많거나 적은 요금을 할 수 있기를 원했기 때문에, 당시 아이튠즈의 표준에서 멀리 변화 -99 노래 가격 당 센트.